최신어린이자료 : 국립세종도서관 국립세종도서관

통합검색콘텐츠



소장자료 상세정보

유레카 학습법 : 안에서 껍질 깨기 : 탐구 의욕 점화 & 학습 능력 증강을 돕는 책 / 김성웅 지음
표지이미지
표제/책임표시사항
유레카 학습법 : 안에서 껍질 깨기 : 탐구 의욕 점화 & 학습 능력 증강을 돕는 책 / 김성웅 지음
발행사항
서울 : 한솜미디어, 2016
형태사항
128 p. :천연색삽화, 초상 ;21 cm
주기사항
표제관련정보: 창의융합형 인재들의 특별한 학습법! ; 몰입궁구(沒入窮究) 습관을 익힌다
표준번호/부호
ISBN: 9788959594368  03370 : \8000 
분류기호
한국십진분류법-> 373  
주제명
학습법[學習法]  

권별정보

자료위치출력
권별정보 안내
신청 편/권차 편제 저작자 발행년도 등록번호 청구기호 자료이용하는곳 자료상태 예약자 반납예정일 매체구분 바구니
김성웅 지음 2016 SJ0000096940 아 373-16-49 청소년자료코너(세종1층) 자료실내 비치 0 - 인쇄자료(책자형) 
김성웅 지음 2016 SJ0000096941 아 373-16-49=2 청소년자료코너(세종1층) 자료실내 비치 0 - 인쇄자료(책자형) 
※ 좌측의[라디오 버튼]버튼은 예약/신청을 위한 선택용도이고, 우측의[체크박스]클릭은 바구니담기 용도입니다.

※ 청사대출/서고대출 신청은 1명만 가능합니다.

대출예약신청 안내
자료가 “대출중”인 경우 해당 자료를 예약하여 자료 반납시 우선적으로 대출받을 수 있는 서비스
(예약자가 대출안내 문자 확인 후 2일 이내 대출하지 않을 경우 자동 취소)
서고대출신청 안내
서고 및 대출지원실 자료에 대한 대출신청 서비스
방법 : 해당자료 선택→서고대출신청 클릭→자료비치완료 문자발송(약20분)→자료 수령(해당 자료실)
자료신청시간 : 09:00~17:00 (신청자가 비치완료 문자 확인 후 당일 대출하지 않을 경우 자동 취소)
청사대출신청 안내
정부청사(6-3동, 2-1동)에 위치한 무인대출반납기에서 자료 수령·반납이 가능한 서비스
바구니담기 안내
관심 자료 목록 보관 및 “우편복사 신청” 가능
  • 알라딘 로고알라딘에서 제공하는 출판사 서평입니다.


  • 탐구 의욕 점화 & 학습 능력 증강을 돕는 책

    안에서 껍질 깨기 유레카 학습법

    몰입궁구의 습관화!
    가르침과 배움에 대한 이론들이 시중에 많이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자신의 특별한 경험으로 일반화되지 못하고 잠깐의 자극으로 그치는 이론들이 되었습니다.
    지금 우리나라에서는 조기 영재교육과 주입식 반복교육 및 선행학습이 대세입니다. 학교 수업보다 먼저 배우고 익힌 학생들이 그렇지 않은 학생들의 성적보다 우수하고 입시에서 효과를 보자 형편이 되지 않는 계층들도 힘겹게 따라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그러나 이런 방식으로 성장한 인재들은 대학 입학 후부터는 경쟁력이 크게 떨어져 교육 방향의 변화가 요구되어 여러 차례 교육 개혁을 통하여 창의적 사고력을 평가하는 방향으로 바람직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적절한 시기에 매우 바람직한 고효율 저비용 교육 민주화에 크게 기여할 혁명적 학습법이 나왔습니다.

    서울대 황농문 교수는 자신이 직접 겪었던 몰입체험, 몰입 시 겪는 위험사항 극복, 몰입의 탁월한 성과와 행복을 체험하였습니다. 그리고 제자들에게도 자신이 했던 방법을 권하였더니 제자들에게도 같은 현상이 나타나는 놀라운 결과를 체험했습니다.
    황 교수는 더 많은 사람들과 몰입의 즐거움을 나누기 위해 몰입(沒入) 이론의 창시자인 시카고 대학 칙센트미하이 교수의 이론을 참고로 하여 몰입이론 일반화를 완성하였습니다. 그리고 후천적 노력으로 창의적 사고력이 크게 증대되자 교육적 차원에서 사명을 가지고 몰입에 대한 열정적 강의와 저술로 몰입의 대중화에 크게 기여하였습니다.

    이 책은 황농문 교수의 체험적 이론인 『몰입 1·2』와 『공부하는 힘』을 읽고 공감하는 부분이 많아 유초중(幼初中) 청소년 학생뿐만 아니라 공무원 시험, 기술사 시험, 어떤 시험이든 몰입궁구 학습 원리를 익혀서 공부에 쉽게 적용할 수 있도록 만든 안내서입니다.

    몰입궁구를 습관화하면 누구든지 영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 방법대로 공부한 우리 학생들이 미래를 선점하여 크게 활약할 것을 믿으며 2030년부터는 대한민국에서 수학, 과학, 의학 등 여러 부문에서 영예의 노벨상 수상자들이 쏟아질 것을 기대합니다.

    본문 <마리말> 중에서


* 해당게시물을 오류게시물로 신고합니다.
URL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