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서추천자료 : 국립세종도서관
사서추천자료 : 국립세종도서관
상세검색 닫기
자료유형
소장자료 상세검색을 위한 표
출판년도 ~
정렬
상세검색 +

자료검색

사서추천자료

글씨 글씨 확대 글씨 축소
우주를 만지다
제목 [추천] 우주를 만지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1-05

우주를 만지다 책표지

우주를 만지다

권재술 지음 | 특별한서재 | 2020

420.04-20-3, 국립세종도서관 일반자료실(2층)

 

사서의 추천 글

  우리가 사는 지구도 우주고, 우리도 우주의 일부다. 우주는 너무 커서 볼 수도 없고 만져볼 수도 없다. 그러한 우주를 만진다는 건 어떠한 기분일까. 겉표지에서 느껴지는 아름답고 몽환적인 우주의 느낌에 취해 책장을 넘기다 보면, 미시세계(원자)와 거시세계(우주)로 이루어진 물질세계를 설명하는 물리학을 만나게 된다. 물리학이라고 하면 읽기도 어려운 수많은 공식, 법칙, 원리들로 가득하고 지금 나의 삶과는 전혀 상관없을 것 같은데, 알게 모르게 이미 물리학의 한 축을 이루는 삶을 살아오고 있었음을 알려준다.

  멀게만 느껴지는 물리학 이야기를 친숙하고 재미있게 풀어내면서, 삶과 우주에 대한 저자의 통찰이 담긴 시(詩)를 소개하고 있다. 저자는 아득히 멀게만 보이는 우주가 독자들에게 더 친근하고 감동적으로 다가오기를, 우주를 만지고 놀면서 우리의 인생이 더 풍요롭고 즐거워졌으면 좋겠다고 말한다. 우주나 물리학이라고 하면 고개부터 내젓는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우주를 만지는 것으로부터 시작해보면 어떨까. 한결 가깝게 우주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저자 소개

 권재술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물리교육과를 졸업하고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교에서 과학교육으로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한국교원대학교 물리교육과 교수, 동 대학의 총장으로 재임하였다. 대학에서는 과학교육론과 상대론을 강의했으며, 초·중등 과학 및 물리 교과서를 다수 집필하였다. 대표 저서로는 『과학교육론』(공저)과 『우리가 보는 세상은 진실한가』가 있다.

 

책 속 한 문장

  “매 순간 우리는 선택을 한다. 이 선택의 결과가 밤하늘에 반짝이는 저 수많은 별이 되고, 우주가 되고, 오늘의 내가 된 것이다. 선택, 그것은 모든 존재의 존재 이유다.”(212쪽)

                                                       

함께 읽으면 좋은 책

나의 대답은 오직 과학입니다 책표지

나의 대답은 오직 과학입니다

닐 디그래스 타이슨

2020

443.02-20-1

일반자료실(2층)

제3의 생각 책표지

제3의 생각

스티븐 와인버그

2020

420.1-20-1

일반자료실(2층)


첨부파일
이전 다음 글보기
이전 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 글 상상이 현실이 되는 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