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서추천자료 : 국립세종도서관
사서추천자료 : 국립세종도서관
상세검색 닫기
자료유형
소장자료 상세검색을 위한 표
출판년도 ~
정렬
상세검색 +

자료검색

사서추천자료

글씨 글씨 확대 글씨 축소
실례지만, 이 책이 시급합니다
제목 [추천] 실례지만, 이 책이 시급합니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1-05

실례지만, 이 책이 시급합니다 책표지

실례지만, 이 책이 시급합니다

이수은 지음 | 민음사 | 2020

029.1-20-23, 국립세종도서관 일반자료실(2층)

사서의 추천 글

  이 책은 고전을 소개하는 독서 에세이다. 사람들은 마음 상태나 기분에 따라 노래를 선택하고 여행을 하기도 한다. 책 읽기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한 저자는, 독자가 자신만의 상황에 맞는 고전을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주제별 독서 리스트를 제안한다. ‘자존감이 무너진 날에는’ 『설국』, 『햄릿』,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를, ‘사표 쓰기 전에 읽는 책’으로는 『달과 6펜스』, 『변신』, 『레미제라블』을 소개하고 있다. 너무도 간절히 사표를 쓰고 싶었던 한 남자는 쇠똥구리가 됨으로써 비로소 꿈을 이룬다. 그러나 더 이상 일하지 못하게 되자 식구들에게 버려지고 자기 방에서 유폐된 채 죽어 간다. 작가는 『변신』의 간결한 소개와 함께 이 비정한 드라마와 다를 바 없는 우리의 현실에서 벗어나기 위해 지금 바로 꿈을 향해 달려가라고 유쾌하게 조언한다. 여러 가지 이유로 고전 읽기를 시도하지만 쉽게 책장을 넘기지 못한 경험들이 한 번쯤은 있을 것이다. 이 책은 다소 무겁게 느꼈던 고전을 흥미롭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조금은 딱딱하고, 가끔은 지루하게 느껴져 슬그머니 놓아 버렸던 고전들이 있다면 실례를 무릅쓰고 찾아온 이 고전들을 다시 만나 보는 건 어떨까.

 

저자 소개

이수은 이화여자대학교 국문학과와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현대 시를 전공했다. 『중세의 가을』을 읽고 심취하여 독일 유학을 결정했으나, 이 년 만에 무모한 도전임을 깨달아 돌아왔다. 그 후 출판사에 입사. 문학동네, 열림원, 민음사 외 다수의 출판사에서 이십 년간 문학 편집자로 일했다. 지은 책으로 『숙련자를 위한 고전노트』가 있다.

 

책 속 한 문장

  “그레고르의 변신은 자기 삶의 방식에 대한 몸의 거부다. 맨 정신으로는 도저히 저지를 수 없었던 위반이고 탈선이며 저항이다. 너무도 간절히 사표를 쓰고 싶었던 한 남자는 쇠똥구리가 됨으로써 비로소 꿈을 이룬다. 당신의 소원이 진정 퇴사라면, 어느 날 아침 벌레로 눈 뜨기 전에 사표를 던져라. 지금 당장 자신이 원하는 삶으로 달려가라.”(29쪽)

 

함께 읽으면 좋은 책

고전 노트 책표지

(숙련자를 위한) 고전 노트

이수은

2018

160-18-16

인문예술자료실(서고)

비밀의 도서관 책표지

비밀의 도서관

올리버 티얼

2017

029-17-10

일반자료실(2층)


첨부파일
이전 다음 글보기
이전 글 음식에도 마스크를 씌워야 하나요
다음 글 열다섯 마리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