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서추천자료 : 국립세종도서관 국립세종도서관

서브콘텐츠

사서추천자료


  • 제목 [추천도서] 퇴근길 클래식 수업
  •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 2019-04-02

그림입니다.원본 그림의 이름: 퇴근길 클래식 수업.jpg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58pixel, 세로 650pixel사진 찍은 날짜: 2018년 12월 05일 오후 10:28프로그램 이름 : Adobe Photoshop CC (Macintosh)색 대표 : sRGBEXIF 버전 : 0221

퇴근길 클래식 수업

나웅준 지음 | Pace maker | 2018

670.4-18-29, 국립세종도서관 인문예술자료실(1층)

사서의 추천 글

  우리는 클래식하면 무엇을 먼저 떠올릴까? 아마 대다수의 사람들은 지루하거나 난해하다고 느낄 것이다. 곡의 내용이나 흐름을 파악해야하고 또 음악의 역사, 용어, 악기의 종류 등에 대해서도 이해가 필요한 부분들이 클래식에 섣불리 다가가지 못하게 하기 때문이다.

 저자는 클래식의 높은 문턱을 낮추고자 어려운 사전지식을 알지 못해도 클래식을 즐기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설명하며, 오히려 더욱 알고 싶고 친숙한 음악으로 인식되도록 소개하고 있다.

공연장에서 언제 박수를 쳐야하는지, 플루트를 왜 목관악기라고 하는지 등 클래식 콘서트에서 유용한 에티켓부터 악기이야기, 생활 속에서 각 상황에 어울리는 곡까지 쉽게 얻을 수 없었던 내용들로 클래식의 이해와 감상을 돕는다. 이 책을 읽고 봄바람이 살랑살랑 불어오는 요즘 날씨와 맞는 차이코프스키 발레 모음곡 호두까기 인형 중 ‘꽃의 왈츠’를 들으며 특별하고 설레는 봄을 맞이해보는 건 어떨까?

 

저자 소개

  나웅준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사를 졸업하고, 트럼펫 연주자이자 뮤직테라피스트, 금관앙상블 ‘브라스마켓’의 리더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네이버 오디오클립 「나웅준의 지루한 클래식」, 「클래식 사용법」을 운영하며 다양한 콘텐츠로 클래식의 즐거움을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책 속 한 문장

  “클래식도 음악의 한 장르이므로 무언가 엄청 고귀하고 난해한 문화가 아닌 그저 인간을 위한 도구인 것이다.”

(296쪽)

 

함께 읽으면 좋은 책

그림입니다.원본 그림의 이름: 이지 클래식.jpg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58pixel, 세로 678pixel

이지 클래식

류인하

2016

670.15-17-6

인문예술자료실(1층)

그림입니다.원본 그림의 이름: 클래식 노트.jpg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58pixel, 세로 645pixel사진 찍은 날짜: 2015년 05월 11일 오후 9:22프로그램 이름 : Adobe Photoshop CS4 Macintosh색 대표 : sRGB

클래식 노트

진회숙

2015

671-15-1

인문예술자료실(서고)

 

  • 첨부파일

목록보기
* 해당게시물을 불량게시물로 신고합니다.
URL  
내용